기사 (전체 17,08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운] 해수부‧국적선사, 수출기업 지원을 위해 총력 대응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국적선사들은 국가기간산업으로서 제 역할을 다하기 위해 가용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해상운임 상승과 선적공간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기업들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이러한 지원은 우리
쉬핑뉴스넷   2020-11-25
[해운] 선주협회, 컨화물 표준장기운송계약서 사용 강력 권고
한국선주협회(회장 정태순)는 컨테이너화물 해상운송시장의 공정한 계약문화 정착을 위해 해운선사와 화주들을 대상으로 『컨테이너 해상화물 표준장기운송계약서』 사용을 적극 독려하고 있다. 해운법 제29조의2(화물운송 계약 등)에 의하면, 외항정기화물운송사업자
쉬핑뉴스넷   2020-11-25
[해운] 해양진흥公 "건화물선 시장 동향과 전망" 관심 모아
한국해양진흥공사 이석주 해운거래지원팀장은 최근 "건화물선 시장 동향과 전망" 보고서를 발표해 관심을 모았다. 이에 따르면 코로나19, 미국 대선, IMO2020 등 굵직한 이슈들이 동시다발적으로 해운시장을 뒤흔들었던 2020년도 서서히 마무리 돼가고
쉬핑뉴스넷   2020-11-25
[해운] CMA CGM, 3분기 순이익 5억7000만달러...‘컨’선이 기여
CMA CGM이 정리한 2020년 3분기(7 - 9월) 실적은 당기 순이익이 약 13배인 5억6700만달러였다. 3분기는 예년의 주요 컨테이너 항로로서의 성수기와 더불어 코로나 여파로부터의 반동 증가로 소비재를 중심으로 물동량이 신장했다. 수급 압박에
쉬핑뉴스넷   2020-11-25
[해운] MISC, 말레이시아 최초로 자동차선에 LNG 연료 공급
말레이시아 선사 MISC는 LNG 연료 공급선에 의한 말레이시아 첫 LNG 연료 공급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해운회사의 LNG 연료 수요 증가에 따라 동남아시아 지역에서의 LNG 벙커링 허브를 목표로 한다.MISC는 노르웨이 선사 아베니르 LNG와의
쉬핑뉴스넷   2020-11-25
[해운] 선주協, '환적화물 안전운임제 정비' 국토부에 건의
한국선주협회(회장 정태순)는 11월 24일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라 금년부터 시행중인 컨테이너 안전운임제와 관련해 환적화물 안전운임의 기본틀을 바로잡아 줄 것을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환적화물에 대한 안전운임 적용으로 올해 국적 컨테이너선사들의 환적
쉬핑뉴스넷   2020-11-24
[해운] 1~10월 한중항로 컨화물, 전년동기대비 4.49% 증가
한중항로 컨테이너물동량이 미증이지만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황해정기선사협의회에 따르면 1~10월 한중항로 컨테이너물동량은 총 270만4669TEU로 전년동기대비 4.49% 증가했다. 이중 로칼화물은 247만2127TEU로 3.99% 증가했고 피더화물
쉬핑뉴스넷   2020-11-24
[해운] 전세계 선대 평균 운항거리 5년 연속 증가
Clarksons에 따르면 전세계 선대의 평균 운항 거리가 5년 연속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2020년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전례없는 운항 차질을 빚었음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추세는 지속되고 있다고 전했다. 2020년 연간 해상물동
쉬핑뉴스넷   2020-11-24
[해운] 탱커 중고선가, 폐선가와 비슷한 수준
탱커의 중고선가가 폐선가와 비슷한 수준에 이르렀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겨울철 시황이 선주들에게 실망감을 안겼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일본 Mitsui OSK Lines는 2003년에 건조된 30만DWT급 유조선에 대한 매각가격을 2,350~2,4
쉬핑뉴스넷   2020-11-24
[해운] HMM, 신용등급 BB/긍정적..."사업 경쟁력 제고"
한국신용평가는 에이치엠엠(HMM, 옛 현대상선)의 제 199회 무보증 전환사채 신용등급을 BB/긍정적으로 부여한다고 19일 밝혔다. 에이치엠엠은 컨테이너선 68척과 벌크선 23척 등 총 104척(사선 35척, 용선 69척, 2020년 9월 말 기준)의
쉬핑뉴스넷   2020-11-2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명칭 : SNN 쉬핑뉴스넷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