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4,71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운] 벌커, 8월까지 신조 인도량 272척..30백만DWT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인도된 벌크선은 총 272척, 30 백만DWT 로 집계되고 있다. 선형별로 살펴보면 케이프사이즈 선박 인도량은 총 43척, 10.8백만DWT 이며 파나막스 선박 인도량은 총 96 척, 12.5 백만DWT 이다. 핸디막스 선박의
쉬핑뉴스넷   2019-09-17
[해운] 하파그로이드, 화물보험 온라인 판매...차브와 제휴
하파그로이드는 온라인으로 해상화물보험을 판매하는 “quick cargo insurance”의 제공을 시작했다고 발표했다. 디지털 서비스 강화 일환이다. 스위스 손해보험 처브그룹의 독일 법인과 제휴를 맺고 독일, 네덜란드, 프랑스발 수출화물을 시작으로
쉬핑뉴스넷   2019-09-17
[해운] '컨' 계선, 131척 48만TEU로 감소...스크러버 탑재 완료로
알파라이너가 정리한 9월 2일자 컨테이너선 계선 규모는 131척 47만6136TEU였다. 2주일 전에 비해 28척 7만7000TEU 감소해 50만TEU대 무너졌다. 지금까지 스크러버(배기가스 정화장치) 탑재를 위해 대기선 처리했던 7500TEU급 등의
쉬핑뉴스넷   2019-09-17
[해운] 해수부 인사, 엄기두 수산정책실장...김준석 해운물류국장
해양수산부는 18일자로 엄기두 수산정책실정에 엄기두 전 해운물류국장을 승진발령했다. 국립수산과학원장에 최완현 전 수산정책실장을 임용했다.이와함께 국장급 전보로 해운물류국장에 김준석 전 부산지방해양수산청장, 부산지방해양수산청장에 박경철 인천지방해양수산청
쉬핑뉴스넷   2019-09-16
[해운] 신조선 발주량 회복세
지난 주(9월 13일) 신조선가 지수는 전주와 동일한 130p를 기록했고 선종별 선가도 변동이 없었다.주간 선박 수주량은 오일탱커 3척, LPG선 1척, LNG선 1척, 벌크선 3척, 컨테이너선 2척, 여객선 및 크루즈 3척으로 총 13척을 기록했다.
쉬핑뉴스넷   2019-09-16
[해운] 해수부, 조국 법무부 장관 처남 관련보도 해명
“조국 처남 몸담은 해운사, ‘해운연합’참여 혜택” 조선일보 보도와 관련해 해양수산부는 한국해운연합은 선사들이 자발적으로 결성한 협의체이며 14개 국적 컨테이너선사가 모두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다.해수부는 한국해운연합(KSP)은 2017년 8월 한국 해
쉬핑뉴스넷   2019-09-16
[해운] 현대상선, 클라우드(Cloud) 시스템 전환 1단계 완료
현대상선(대표이사 배재훈)이 재무ㆍ회계(ERP) 시스템과 대화주 서비스가 포함된 홈페이지 등 주요업무 시스템의 클라우드(Cloud) 전환에 16일 성공했다.현대상선은 오라클(Oracle)과 함께 클라우드 기반의 차세대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으며, 이번
쉬핑뉴스넷   2019-09-16
[해운] 조국 법무부 장관 처남, 해운업계 재직에 '이러쿵 저러쿵'
조국(曺國) 법무부 장관의 처남 정모(56)씨가 해운물류업계에 몸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두우해운이 회자돼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처남 정모씨는 두우해운의 관계사인 포워딩업체 '보나미 시스템'의 상무이사로 재직중인 것으로 전
쉬핑뉴스넷   2019-09-16
[해운] ExxonMobil, LNG 신조 선박 용선업체로 MISC 선정
ExxonMobil이 LNG선 2척 신조 발주에 대한 용선업체로 말레이시아 선사 MISC를 선정했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신조 선박에 대한 요구조건은 17만-18만CBM급 선박이며 2022년 인도 조건으로 알려졌다. ExxonMobil은 건조사로
쉬핑뉴스넷   2019-09-16
[해운] 외국‘컨’선사, 상반기 실적 회복...IFRS 효과로 이익 증가
2019년 상반기(1 - 6월) 주요 컨테이너 선사의 실적 회복세가 현저하다. 2018년 후반부터의 컨테이너 운임시황 회복에 더해 각사 모두 국제회계기준의 새 버전“IFRS16”적용 효과도 크게 기여했다. IFRS에서는 리스 채무도 명확하게 자산· 부
쉬핑뉴스넷   2019-09-1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명칭 : SNN 쉬핑뉴스넷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