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4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무역] 관세청, 전자통관시스템 ISO 20000 재인증 획득
관세청의 대표 브랜드인 전자통관시스템(UNI-PASS)이 국제표준화기구의 정보통신(IT) 서비스 분야 국제공인기준인 ISO 20000 재인증 심사를 통과하여, 이 분야 국제공인을 13년 연속 유지하게 됐다. ISO 20000 인증은 정보통신 서비스에
쉬핑뉴스넷   2018-09-22
[무역] 전자상거래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공정거래위원회는 전자상거래법*의 개정사항을 반영해 영업 정지 요건을 구체화하고 과태료 부과 기준을 상향·신설하는 내용을 담은 ‘전자상거래법 시행령’ 개정안을 마련해 2018년 10월 29일까지 입법예고한다.*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쉬핑뉴스넷   2018-09-20
[무역] 中 신선식품 전자상거래 시장 활성화 활용해야
한국해양수산개발원(원장 양창호, 이하 KMI) 해외시장분석센터가 중국의 신선식품 전자상거래 및 신유통 동향, 서남아시아 진출의 교두보 UAE 시장 동향 등 최신 국내외 수산물 시장 정보를 담은『K-Fish Around The Globe』Vol.10을
쉬핑뉴스넷   2018-09-07
[무역] 관세전쟁으로 세계 무역 쇠퇴 전망...8월 1.3% 감소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 분쟁이 세계 경제에 타격을 주면서 올해 8월 세계 무역은 1.3% 감소했다.월간 글로벌 퀴네앤드나겔 지수(gKNi; Global Kuehne+Nagel Indicator)의 세계무역지표에 따르면 두 경제대국 간의 관세 위협에도
쉬핑뉴스넷   2018-09-06
[무역] 세관 방문없이 인터넷으로 문서 제출
관세청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서비스 개선을 위해 민원인이 제출하는 종이문서에 대해 ‘문서24*’를 활용해 인터넷으로 직접 제출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정부기관만 사용하던 전자문서유통 서비스를 국민에게 개방하여 세관 방문 없이 인터넷으로
쉬핑뉴스넷   2018-09-05
[무역] 베트남 진출 우리 기업, 원산지증명 대폭 쉬워졌다
관세청은 베트남에 진출한 우리 기업들이 원산지증명서 발급 신청 시 과도한 증빙서류 탓에 겪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베트남 관세당국과 적극 협의에 나선 결과, 원산지증명서 증빙서류를 크게 간소화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관세청은 지난 5월 FTA집행
쉬핑뉴스넷   2018-08-29
[무역] 관세청, 미 301조 관련 우리나라 기업 통관애로 지원
최근 미국의 무역법 301조에 근거한 대 중국 관세부과(보복관세) 등 제재조치로, 우리 업체들의 해외 통관에 어려움이 예상됨에 따라 관세청이 ‘미 301조 통관애로 특별지원단’을 구성해 업체의 원산지 관련 어려움 해소를 지원하기로 했다.관세청은 한국-
쉬핑뉴스넷   2018-08-21
[무역] 수출입銀, “3분기 수출 전년비 3% 내외 상승” 전망
한국수출입은행 해외경제연구소는 올해 3/4분기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 내외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수은이 발표한 '2018년 2분기 수출 실적 평가 및 3분기 전망‘에 따르면, 향후 수출경기 판단의 기준이 되는 수출선행지수*가 전년 동기
쉬핑뉴스넷   2018-08-08
[무역] 한국형 전자통관시스템 해외 확산위한 민관협의회 개최
관세청은 31일 서울세관에서 정부부처, 공공기관, ICT업체 등 17개기관* 3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UNI-PASS**(전자통관시스템) 해외 확산을 위한 민관협의회를 개최하였다.* 참석기관(업체) : 행안부, 외교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
쉬핑뉴스넷   2018-08-01
[무역] 산업부, 美·中 통상문제 본격 대응
산업통상자원부는 12일 오전 강성천 통상차관보 주재로 미중 무역분쟁 및 미국 자동차 232조 대응 관련 관계부처 및 업계, 전문가들과 회의를 갖고 대응방안 등을 논의했다.이번 회의에서는 10일(현지시간) 美 USTR이 301조에 의거해 2,000억불
쉬핑뉴스넷   2018-07-1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