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4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낙수] 차기 해수부 차관에 우예종 사장 급부상(!?)
조만간 개각이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해수부 차관 유력 후보들이 거론되고 있다.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이 해운 재건 사업을 위해 장관직을 계속 유지할 것으로 기정사실화됨에 따라 차기 해수부 차관 후보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종전에는 현 김양수 해수
쉬핑뉴스넷   2018-07-17
[낙수] 문재인 정부, 해운항만ㆍ해양분야 코드인사에 '씁쓸'
문재인 정부의 코드인사가 해운항만, 해양분야에도 거세게 부는 분위기. 예상은 충분히 했지만 도가 지나치다는 볼멘소리가 들리는데... 물론 현 정부의 인사 검증에 있어 기준은 분명이 있을 것이고 나름대로 적합한 인물을 지명했다고 주장하는 데에는 다른 방
쉬핑뉴스넷   2018-07-09
[낙수] 곽인섭 사장과 남기찬 교수 2파전 '누가 승자일까?'
오는 7월말로 3년 임기가 만료되는 부산항만공사(BPA) 우예종 사장 후임은 누가 될 것인가. 차기 사장 공모에는 10여명이 응모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공식적으로 정확한 전체 명단 입수는 BPA측에서 극비로 하고 있어 사실상 파악이 불가. 비공식적으로
쉬핑뉴스넷   2018-07-04
[낙수] 부담안고 출범하는 해양진흥공사에 힘을 실어주자
7월 5일 공식 출범하는 한국해양진흥공사가 초대 사장을 비롯한 임원급 선임을 최종 확정 마무리했다. 초대 사장과 해양투자본부장의 인사검증이 예상외로 지연됨에 따라 해운업계의 관심이 증폭. 특히 초대 사장이 누가 될 것인가에 촉각을 세웠던 업계는 그간
쉬핑뉴스넷   2018-06-29
[낙수] 국적외항선사들의 2분기 실적과 해운 재건 향배
올해 상반기가 거의 다 지나가고 있다. 국적외항선사들의 상반기 실적은 어떠할지 촉각이 세워진 상태. 올해 1분기 영업실적이 예상보다 나쁜 상황에서 선사들의 2분기 실적 발표에 주목하고 있다. 현대상선, SM상선 등 원양정기선사들의 영업 적자는 지속될
쉬핑뉴스넷   2018-06-26
[낙수] 해운업계 공사 사장 공모결과와 해수부 실ㆍ국장급 인사에 촉각
최근 해운업계의 화두는 7월 6일 공식 출범할 한국해양진흥공사 임원 최종 선임과 공모중인 부산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신임 사장이 누가 될 것인가다. 또 해양수산부내 국장급 인사이동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해양진흥공사 사장 등 임원 공모 최종결과는
쉬핑뉴스넷   2018-06-20
[낙수] 문 정부, 해양진흥공사 첫 사장 임명 신중해야 한다
한국 해운 재건의 키는 역시 한국해양진흥공사 설립과 성공적 안착이다. 이에 공사의 첫 수장이 누가 되느냐가 지대한 관심거리가 아닐 수 없다. 7월 6일 한국해양진흥공사가 정식 출범할 것으로 보인다. 이미 임원 후보들에 대한 최종 면접이 마친 상태다.
쉬핑뉴스넷   2018-06-16
[낙수] 인상 최저임금 외국선원 적용시 국적선사 경쟁력 빨간불(!?)
문 정부의 최저임금 상향 조정과 관련, 국적 외항해운업계는 외국선원들의 국내 최저임금제 적용여부에 바짝 긴장하고 있다. 해운선사들은 경쟁력 향상을 위해 비용절감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고, 이와관련 인건비가 싼 미얀마 등 동남아지역 선원들을 대거 승선키고
쉬핑뉴스넷   2018-06-15
[낙수] 해수부 출신 부산시장 당선자와 인천시장 당선자간 선의의 경쟁은?
해양수산부 장관 출신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자와 해수부 총무과장을 역임하고 참여정부시절 청와대 인사수석비서관을 지낸 박남춘 인천시장 당선자간 뜨거운 신경전이 예상된다.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자는 부산항만공사와 긴밀히 협력, 부산항을 명실공히 한국을 대표하
쉬핑뉴스넷   2018-06-15
[낙수] 장금과 흥아 통합사 밑그림, 7월 초 마무리 될 듯
내년말로 예정돼 있는 장금상선과 흥아해운의 컨테이너사업부문 통합사 추진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빠르면 7월초 통합 밑그림이 완성될 것으로 예상. 지분 분배에서 전산화 통합방식 그리고 사무실 마련 등 통합사 설립을 위한 세부적인 일정이 잡힐 것으로 보
쉬핑뉴스넷   2018-06-1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