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44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항만] 유‧도선 안전관리, 국민이 직접 현장을 누빈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국민이 직접 유선 및 도선* 안전관리에 참여하는 ‘유·도선 국민안전현장관찰단’을 모집하고 4월부터 본격 운영한다. * (유선) 유람 목적으로 운항하는 선박(유람선), (도선) 사람과 물건을 운송하는 선박(페리선)현장관찰단은
쉬핑뉴스넷   2019-01-16
[항만] IPA, 인천항 비상연락 문자 발송시스템 구축
인천항만공사(IPA, 사장 남봉현)는 지난 14일부터 인천항에서 발생하는 긴급한 상황을 신속히 전파하기 위한 비상연락체계를 확보하기 위해 동시, 대량 비상연락 문자 발송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이번에 구축한 비상연락 문자 발송시스템은
쉬핑뉴스넷   2019-01-16
[항만] 작년 부산항 전체 선형 선석생산성 세계 10위
전체 선형에 대한 부산항은 지난해 선석 생산성이 91.1회/hr로 세계 10위를 기록했다. 8천TEU급이상 부산항 초대형 선박의 부산항 선석 생산성은 세계 7위로 3단계 순위가 상승했다. 광양항과 인천항(전체 선형)이 지난해 선석 생산성은 각각 전년대
쉬핑뉴스넷   2019-01-16
[항만] 홍콩 독금법 당국, 컨테이너 터미널 4社 제휴 조사 착수
홍콩 독금법당국, 홍콩 경쟁사무위원회는 홍콩 컨테이너 터미널 운영 주요 4社의 제휴에 대해 조사를 시작했다고 발표했다.홍콩 인터내셔날 터미널(HIT), 아시아컨테이너터미널(ACT), COSCO-HIT(CHT), 모던터미널스(MTL) 4사는 지난 8일“
쉬핑뉴스넷   2019-01-15
[항만] 창립 15주년 맞은 BPA, 무재해 부산항 구현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가 창립 15주년을 맞아 부산항의 최우선가치를 안전으로 정하고 항만 근로자와 이용자 보호를 위한 안전강화 종합대책을 수립․시행함으로써 무재해 부산항 구현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BPA는 부산항이 이제 생산성
쉬핑뉴스넷   2019-01-15
[항만] 부산항만공사, 15년간 경영성과 및 향후 과제
올해로 설립 15주년(2004.1.16 설립)을 맞이하는 부산항만공사(BPA)는 부산항을 효율적으로 개발 및 관리·운영하고 부산항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설립됐다.급변하는 해운항만물류 환경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미국의 뉴욕․뉴저지항만공사
쉬핑뉴스넷   2019-01-15
[항만] 광양항 전기야드트랙터 ‘공공기관 혁신 우수사례’ 선정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광양항에서 추진된 ‘전기야드트랙터 개발 사업’이 기획재정부 주관 ‘공공기관 혁신 우수사례’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광양항 전기야드트랙터 개발 사업’은 공사가 항만 내 온실가스 저감 및 작업환경 개선을
쉬핑뉴스넷   2019-01-15
[항만] 홍콩 컨터미널 운영 4개사, '홍콩 시포트 얼라이언스' 설립 합의
홍콩 컨테이너 터미널 운영회사가 제휴한다. 홍콩 인터내셔날 터미널(HIT), 아시아 컨테이너 터미널(ACT), COSCO-HIT(CHT), 모던 터미널스(MTL)는 “홍콩 시포트 얼라이언스”를 설립하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얼라이언스 참여 4개사는
쉬핑뉴스넷   2019-01-15
[항만] 노ㆍ사ㆍ정 신년 인사회 및 안전교육용 차량 지원 행사
2019년 1월 14일(월) 10:00~12:00 부산시 남구 용당동 소재, 한국항만연수원 부산연수원(원장 최재준)에서는 부산지방해양수산청, 부산항만공사, 부산항운노동조합, 부산항만물류협회, 부산항만연수원 등 5개 기관이 참석하여 『노․사&
쉬핑뉴스넷   2019-01-14
[항만] 인천항, 아시아 전자상거래 허브항만 도약
인천항만공사는 지난 12일 미국 대형 전자상거래 플랫폼 유통업체인 아이허브(iHerb)가 인천항으로 보낸 해상 초도물량이 인천항에 도착했다고 밝혔다.아이허브는 미국 최대 건강 보조제품 및 생활건강 제품 유통업체로 1,200여개 브랜드의 3만종 이상의
쉬핑뉴스넷   2019-01-1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