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4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물류] 中, 2020년까지 택배업 매출 8천억위안 전망
중국은 작년 ‘중국 택배업 발전 13.5 규획’을 통해 택배업의 청사진을 제시하고 2020년까지 택배업 매출이 8천억 위안 수준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온라인 쇼핑이 중국 도시인들에게 가장 인기있는 쇼핑 방법으로 활성화되면서 택배업은 전자상거래 시
쉬핑뉴스넷   2018-09-22
[물류] KMI, 독일 퀴네물류대학과 연구협력 MOU 체결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원장 양창호)은 독일 퀴네물류대학(K?hne Logistics University, KLU)과 해운·항만물류분야의 상호 정보 및 인력교환, 공동연구 및 프로젝트 수행 등 지속적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9월 17일
쉬핑뉴스넷   2018-09-18
[물류] 알리바바, 동남아 물류유통시장 진출 및 시사점
알리바바의 동남아 물류 유통시장 진출 및 시사점에 대한 보고서가 발표돼 관심을 모았다. KDB미래전략연구소에 따르면 동남아 전자상거래 시장의 급성장에 힘입어 알리바바의 해외 B2C 매출 증가율은 국내 매출 증가율을 크게 상회했다.알리바바는 동남아 주요
쉬핑뉴스넷   2018-09-18
[물류] "물류산업 키울 날개를 달아 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가 청년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하여 청년과 함께하는「2018 물류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 * (‘17년 대회) 총 47개 팀(135명)이 참가하여 10개 팀(31명, 11개 대학) 선정·시
쉬핑뉴스넷   2018-09-16
[물류] 현대글로비스, 4년 연속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 편입
현대글로비스가 국내 물류기업 최초로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아시아-퍼시픽 지수와 코리아 지수에 4년 연속 편입됐다.글로벌 SCM 전문기업 현대글로비스(www.glovis.net)가 세계 최대 금융정보 제공기관인 다우존스가 발표한 ‘2018 다우존
쉬핑뉴스넷   2018-09-14
[물류] 케이엘넷, ICT Innovation 대상 수상
물류IT 전문기업 케이엘넷(대표이사 강범구, KOSDAQ 039420, www.klnet.co.kr)은 2018년 9월 13일 10시 코엑스에서 진행된 ‘2018 대한민국 ICT Innovation 대상’ 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쉬핑뉴스넷   2018-09-13
[물류] 지진대비 물류창고 보호장치 개발 완료
국토교통부는 지진발생에 대비하여, 그간 사각지대에 있었던 물류창고 내부 상품의 붕괴를 방지하기 위한 내진보강장치 개발에 국내 최초로 성공했다고 밝혔다.이번에 개발된 내진보강장치는 지진에 의한 진동을 흡수하는 댐퍼(4종), 적재물의 낙하거리 및 충격을
쉬핑뉴스넷   2018-09-11
[물류] 독일, 물류성과지수 3개년 연속 1위..한국 25위
세계은행에선 2년 마다 160여 개국을 대상으로 물류성과지수(Logistics Performance Index; LPI)를 발표하고 있다. 2014년, 2016년, 2018년의 3개년 물류성과지수 1위는 독일로 나타났다.물류성과지수는 전 세계 물류종사
쉬핑뉴스넷   2018-09-06
[물류] 트레드링스, 유한테크노스와 손잡고 포워더 업무 혁신 추진
수출입 물류시장을 선도하는 트레드링스(대표 박민규, www.tradlinx.com)는 유한테크노스(대표 허석호, www.yht.co.kr)의 포워더 업무 시스템 uFMS에 자사 특화 서비스인 터미널 / 선사 / 콘솔사 / 항공사 스케줄을 연계했다고 3
쉬핑뉴스넷   2018-09-04
[물류] 복잡한 물류구조, 인도네시아 전자상거래 발전 저해
복잡한 물류구조가 인도네시아 전자상거래 시장 발전을 저해하고 있다는 지적이다.KMI 김병주 연구원에 따르면 인도네시아는 전 세계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여전히 가장 유망한 지역 중 하나이다.대규모 인구, 높은 모바일 보급률, 중산층 인구의 증가는 인도네시
쉬핑뉴스넷   2018-09-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