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67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조선] 그리스 Evangelos Pistiolis, VLCC 2척 발주
현대중공업이 그리스의 Evangelos Pistiolis로부터 2척의 VLCC(초대형 유조선)을 수주했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선주측은 최근 하락한 신조선 가격을 노리고 발주를 결정했으며 친환경 설비로 스크러버를 선택했다고 전했다. 척당 선가는
쉬핑뉴스넷   2020-09-29
[조선] 클락슨 리서치 집계이래 올해 해상물동량 가장 큰폭 하락(!?)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상 물동량은 사상 최악의 역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됨 . 과거 물동량이 역성장할 때 선박 발주량은 급감했고 조선사들의 주가는 세게 조정 받은 바 있음 . 이에 조선사들 펀더멘털 악화는 예정된 수순임 . 선박 수요 감소로 인한 선
쉬핑뉴스넷   2020-09-28
[조선] 삼성重, '탄소 제로' 암모니아 추진선 개발 박차
삼성중공업이 탈(脫)탄소 요구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친환경 선박연료 추진 기술을 잇따라 선보이며 '포스트 LNG' 시대에 성큼 다가가고 있다.삼성중공업은 영국 로이드선급(LR)으로부터 '암모니아 추진 A-Max 탱커'에 대한 기본인증(A
쉬핑뉴스넷   2020-09-24
[조선] Yangzijiang Shipbuilding, VLCC 건조시장 진출 예정
중국의 Yangzijiang Shipbuilding Group이 VLCC 건조시장에 진출할 예정이라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Yangzijiang은 같은 계열사인 Jinhai Intelligent Manufacturing이 반 정도
쉬핑뉴스넷   2020-09-24
[조선] 전세계 수주잔량, 1989년이후 최저수준으로
전세계 수주잔량이 1989년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조선업체들이 확보해 놓고 있는 일감은 현 취항 선대의 7.4% 에 불과하다고 전했다. 2020년 초 중국 조선업체들의 조업 중단으로 인도가 지연된 바 있으나 연간 인도
쉬핑뉴스넷   2020-09-22
[조선] CMA-CGM LNG추진 컨선 현대重서 조기 인도
지난주 현대삼호중공업에서 14,812TEU급 LNG추진 컨테이너선(CMA CGM Tenere)을 인도했다. 이 선박은 당초 2020년 10월 인도되기로 했었지만 일정보다 빨리 조기 인도가 됐고 CMA CGM에 용선이 된다. 중국 조선소에서 건조되고 있
쉬핑뉴스넷   2020-09-18
[조선] 유로화 강세ㆍ실적호조로 유럽선사 발주확대 전망
유럽과 아시아 선사는 전세계 선박의 80% 를 발주하며 전세계 발주되는 선박의 75% 를 한국과 중국 일본이 수주한다. 특히 유럽선사는 한국의 조선소를 선호하는 경향이 있는데, 유럽선사들의 발주가 늘어날만한 환경이 만들어지고 있다. 유로화 강세에 따른
쉬핑뉴스넷   2020-09-17
[조선] 산업부, 선박수출 최전선 유공자 산업훈장 수여
산업통상자원부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세계 발주가 어려운 가운데 카타르 LNG운반선 슬롯예약 계약, 러시아‧미국 LNG운반선 수주 등 선박 수출 증진에 노력한 조선산업 유공자에게 산업훈장 및 포장 등을 수여했다.코로나 팬데믹으로 금년 1~8
쉬핑뉴스넷   2020-09-14
[조선] VLCC LNG추진시스템 탑재 투자비 40% 절감(?)
네덜란드의 슈퍼 메이저 Shell사가 주도한 연구에 따르면 초대형 유조선(VLCC)에 LNG추진 시스템을 탑재하는 투자비용을 40%나 절감시킬 수 있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기존에 사용하던 기자재를 개선함으로써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는 연구결과를
쉬핑뉴스넷   2020-09-14
[조선] 내년이후 LNG선 인도량 감소 반영 LNG선 운임 상승
코로나19에도 LNG 수요가 견조해 LNG선 운임이 오르기 시작했다. 하나금융투자 박무현 애널리스트에 따르면 올해 3월부터 시차를 두고 거의 모든 전세계 국가들은 코로나19로 인한 사람들의 이동제한(록다운) 조치를 시행했었다.이로 인해 소비 시장이 침
쉬핑뉴스넷   2020-09-0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명칭 : SNN 쉬핑뉴스넷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