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9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조선] 산업부, 부산ㆍ경남 지역 조선기자재 업계 간담회 개최
산업통상자원부는 15일 오후 2시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부산·경남 조선기자재 업계 간담회를 개최했다.금번 간담회는 조선산업 활력제고 방안(18.11) 시행이후 기자재 업계의 현장 체감 정도와 개선 필요사항을 점검하고, 특히, 현대중공업의 대우조선해양 인
쉬핑뉴스넷   2019-03-16
[조선] ‘조선해양산업 인재발굴 프로젝트, 2019 Arenaship’ 개최
산업통상자원부는 14~15일 양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조선해양산업 우수인재 발굴을 위한 조선산업 일자리 박람회(‘조선해양산업 인재발굴 프로젝트, 2019 Arenaship’)를 개최한다.이번 행사는 오랜 불황 끝에 조금씩 기지개를 펴고 있는 우리 조선
쉬핑뉴스넷   2019-03-15
[조선] 2월 삼성중공업이 수주한 LNG선 선주는...
2월 21일 삼성중공업이 수주했다고 공시한 LNG선 4척의 선주가 Sinokor Merchant Marine이 연관됐다는 소문이 있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당시 발주처는 미국선주로 공시, 선가는 척당 1.94억달러로 기존 대비 약 400만달러 높
쉬핑뉴스넷   2019-03-15
[조선] 한국 조선소들 2022년 LNG선 슬롯도 사실상 사라져
한국 조선소들의 2022년 LNG선 슬롯도 사실상 사라졌다. 2019년 현재 글로벌 LNG선 발주량은 11척이며 이중 중국 자국 발주량 2척을 제외한 9척을 한국조선소가 독식했다. 2019년의 176K급 이상 LNG선 발주량은 50~55척으로 전망하고
쉬핑뉴스넷   2019-03-13
[조선] 韓 조선소, 2월 전세계 발주량 90% 싹쓸이
영국의 조선해운시황 분석기관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2019년 2월 한달간 전세계 선박 발주량 70만CGT(15척) 중 한국이 63만CGT(8척, 90%)를 수주하며 3%에 그친 중국을 크게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2월 클락슨 신조선가 지수가 1포인트
쉬핑뉴스넷   2019-03-11
[조선] 産銀과 현대중공업지주, 대우조선해양 민영화 본계약 체결
KDB산업은행과 현대중공업지주는 지난 8일 대우조선해양 민영화를 위한 본계약을 체결했다.이동걸 산업은행 회장과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부회장은 8일 여의도 산업은행 본사에서 대우조선해양 지분 인수 계약서에 서명했다. 이로써 대우조선해양이 산업은행에서 현
쉬핑뉴스넷   2019-03-09
[조선] Yangzijiang 조선소, 탱커부문 진출위해 MR탱커 수주
중국 Yangzijiang(YZJ) 조선소는 탱커 부문 진출을 위해 YZJ Shipping에서 MR 탱커 4척을 수주했다고 트레이드뒨즈는 보도했다. MR탱커는 5만DWT급으로, 2020년 인도를 목표하고 있다. 해당 선박에 대한 용선계약은 체결됐다고
쉬핑뉴스넷   2019-03-08
[조선] 삼성중공업, 아시아 선주와 특수선 3척 건조 계약
삼성중공업은 6일 아시아지역 선주와 특수(상)선 3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이들 선박은 지난해 7월 삼성중공업이 북미지역 선사로부터 수주해 건조를 진행 하던 중 선주가 선박 건조 대금을 기한 내 지급하지 못해 올해 1월 건
쉬핑뉴스넷   2019-03-06
[조선] LNG 수주선가, 20% 더 오를 전망
한국조선소들의 LNG선 계약선가는 시간이 지날수록 상승추세가 높아지고 있다. 과거 일본 조선업체들이 건조했던 125k급 Moss LNG선의 신조선가가 2.5억달러 수준인 것을 고려하면 한국이 건조하는 174k급 LNG선은 2.5억달러이상으로 높아져야
쉬핑뉴스넷   2019-03-05
[조선] 中 STL, Delos Shipping 발주 VLEC 소유권 취득
중국 에탄 구매업체 Zheijaing Satellite Petrochemical(STL)은 미국 Delos Shipping이 현대중공업과 삼성중공업에 각 3척씩 발주했던 VLEC(초대형에탄운반선) 소유권을 취득했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발주한 선
쉬핑뉴스넷   2019-03-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