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4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조선] 본격적 수주회복 확인시켜 줄 8개 이벤트는?
조선업계가 수주 모멘텀의 본격적 가속구간에 진입했다는 지적이다. 김현 메리츠종금증권 애널리스트에 따르면 올 한해도 4개월이 채 남지 않았다. 연초 국내 조선 5개사(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현대삼호중공업, 현대미포조선)의 합산 수주목표는
쉬핑뉴스넷   2019-09-19
[조선] 극초대형 컨선, 친환경 탱커, 가스선發 '가을 훈풍'
한국 조선업계가 친환경 탱커, 극초대형 컨테이너선, 가스(Gas)선에서 불어오는 가을 훈풍의 호기를 맞고 있다는 지적이다. 메리츠종금증권 김현 애널리스트에 따르면 선박 발주시장은 뜨거운 가을바람이 본격적으로 불어온 시기였다. 8월 19일 이후 불거진
쉬핑뉴스넷   2019-09-17
[조선] 삼성重, 1조원 규모 초대형 컨테이너선 6척 수주
삼성중공업이 약 1조원 규모의 초대형컨테이너선 6척을 수주한 것으로 확인됐다. 9월 13일, 대만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Evergreen은 삼성중공업에 23,000TEU급 초대형컨테이너선 6척 발주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수주로 삼성중공업은 현
쉬핑뉴스넷   2019-09-16
[조선] 팬스타테크솔루션, 스크러버 설계ㆍ설치ㆍ검증까지 턴키 완료
선박 엔지니어링 전문업체인 팬스타테크솔루션(대표 권재근)은 18만 톤급 벌크선 ‘SM 헤드랜드(HEDLAND)’호의 스크러버(배기오염물질 저감장치) 설계 및 설치에 이어 시운전과 성능 검증을 9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팬스타테크솔루션은 현존 선박
쉬핑뉴스넷   2019-09-16
[조선] 세계 최대 벙커링항 로테르담 LNG선박연료 판매 2배 급증
전세계 저황유 선박연료 판매시장의 45% 가량을 갖고 있는 네덜란드 로테르담 항구에서는 LNG선박연료 판매량이 매 분기 급격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 상반기 동안 판매된 로테르담 항구의 LNG선박연료 판매량은 117톤으로 지난해 연간 판매량 95
쉬핑뉴스넷   2019-09-12
[조선] 현대삼호重, H-Line의 LNG선 1척 수주
현대삼호중공업이 H-Line으로 부터 17.4만CBM급 LNG선 1척을 수주했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척당 선가는 1.9억달러이며 인도는 2021년 12월 예정이다. H-Line은 벌크선 운영으로 유명하지만 앞서 현대중공업그룹 내 조선소에 4척의
쉬핑뉴스넷   2019-09-10
[조선] 조선업 수주, 4개월 연속 세계 1위
산업통상자원부는 「19.8월 조선업 수주 실적 및 고용동향」을 발표했다.금년 8월 전세계 선박발주 100만CGT 중 우리나라가 73.5만CGT를 수주, 전체 선박 발주의 73.5%를 우리나라가 수주했으며 5월 이후 4개월 연속 세계 1위를 달성했다고
쉬핑뉴스넷   2019-09-09
[조선] 삼성重, 러시아 '쇄빙 LNG운반선' 프로젝트 본격 시동
삼성중공업이 러시아 Arctic LNG2 프로젝트에 투입될 쇄빙 LNG운반선의 기술파트너로 선정되면서 초대형 가스전 개발 프로젝트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삼성중공업은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열린 제 5회 동방경제포럼(Eastern Economic For
쉬핑뉴스넷   2019-09-04
[조선] KR-STX조선, 선박 3D모델 활용 디지털기술개발 협약 체결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과 STX조선해양(대표이사 장윤근)은 3일 한국선급 본사에서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선박 3D 모델기반 가상·혼합현실 기술개발 및 ICT 기술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다.양사는 이번 협약 체결로 ST
쉬핑뉴스넷   2019-09-03
[조선] UAE의 Onex, 현대삼호에 PC선 3척 발주
현대삼호중공업이 수주했다고 공시된 11.5만DWT급 PC선 3척의 발주처는 UAE의 에너지 무역 회사인 Onex로 알려졌다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척당 선가는 5,700만불이며 스크러버 탑재 방식을 채택했다고 전해졌다. 3척은 각각 2021년 3월
쉬핑뉴스넷   2019-08-3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명칭 : SNN 쉬핑뉴스넷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