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89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사판례] [판례평석] 정기용선도 다르지 않아
1. 대상판결: 대법원 2019. 7. 24 자 2017마1442 결정2. 사실관계 가. 재항고인들은 이 사건 선박의 정기용선자인 주식회사 J마린과 사이에 이 사건 선박에 관한 예인∙예선 용역계약을 체결하고 그에 따라 그 용역을 제공하였음에
쉬핑뉴스넷   2020-07-12
[해사판례] [판례] 정기용선도 다르지 않아
대법원 2019. 7. 24 자 2017마1442 결정 [경매개시결정에대한이의] [공2019하, 1636]판시사항 [1] 선박의 이용계약이 선체용선계약, 정기용선계약, 항해용선계약 중 어느 계약에 해당하는지 결정하는 방법 [2] 정기용선의 경우, 선체
쉬핑뉴스넷   2020-07-12
[칼럼] [김현 법무법인 세창 대표변호사(前 대한변협 회장) 칼럼]21번의 부동산 대책의 효과와 그 평가
21번의 부동산대책에도 불구하고 주택가격은 잡히지 않고 있고, 여권 내에서도 정책의 전환이 필요하다는 자성의 목소리가 흘러 나오고 있다. 수 많은 정책이 남발되어 세무사나 변호사와 같은 전문가들도 제대로 이해하기 어려운 실정이고, 심지어는 납세관련 질
쉬핑뉴스넷   2020-07-10
[인터뷰] 인터뷰/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
창립 15주년 맞아...포스트 코로나 시대 준비 소홀함없어야“항만인프라 적기 공급, 500만TEU 시대” 적극 대비“안전하고 친환경적인 항만 조성” 강조“사회적 책임의 핵심 가치화 및 청렴문화 정착”에 진력 인천항만공사(IPA)가 창립 15주년을 맞았
쉬핑뉴스넷   2020-07-10
[낙수] 일단 공정위 요구 거부...빠른 전향적 결단 절실
공정거래위원회와 해운업계간 신경전이 대단하다. 공정거래법 위반 사안을 놓고 양측의 논쟁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2일까지 공정위가 요구한 국적컨선사들의 20년치 매출액, 회의 자료(참석자에 퇴직자도 포함토록) 등 수많은 자료들을 선사들이 일단 거부
쉬핑뉴스넷   2020-07-07
[인터뷰] 인터뷰/ 전준수 서강대 경영대 명예교수
'LNG선 대박' 한국해운 진흥으로 이어가야국적선사가 운영사 되게 돕고 항만서 '연료공급' 사업 추진을 “최근 카타르로 부터의 LNG선 100척 슬롯 예약이 우리나라 조선, 해운업의 새 중흥의 견인 역할을 했으면 합니다. 특히 해운 재건사업과 연계,
쉬핑뉴스넷   2020-07-03
[낙수] 인천 韓中카페리사 하역료 '동결' 주장에 해수부 입장은?
인천항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과 함께 핫이슈로 떠오른 것이 인천-중국간을 오가는 9개 한중카페리선사에 대한 급격한 하역료 인상 문제다. 100%대 인상 태리프를 제시했던 하역사들의 요구에 카페리선사들은 강력 반발하며 현재 모든 협상이 중단된 상태. 신국
쉬핑뉴스넷   2020-07-03
[낙수] 문병일 前 전무, 거취 주목...비상임 고문 추대 목소리 나오는데?
6월말로 임기만료됨에 따라 퇴임한 한국선주상호보험조합(KP&I Club, 이하 조합) 문병일 전(前) 전무이사(이하 전무)에 대한 향후 거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문 전무가 비롯 공모를 통해 3선에 도전해 총 5명 응시자 면접서 예상밖 고배를 마셨지
쉬핑뉴스넷   2020-07-01
[인터뷰] 인터뷰/ 이형철 한국선급 회장
"창립 60주년, 또 다른 100년 미래 설계해야 하는 막중한 책임감" 2025년까지 선사-선급간 플랫폼 시스템 등 10대 실용적 디지털 기술 개발선급-산업체 융합 형태로 가교역할 충실 Q. 한국선급 창립 60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회장님의 소감
쉬핑뉴스넷   2020-06-30
[칼럼] [서대남 편집위원 칼럼]"선배요 멘토에 모두가 해운계 한가족" 韓海大 싱글 기수들과의 半世紀 회고-(上)
얼마 안 남은 이 해가 가면 스스로도 깜짝 놀랄 여든 나이로 팔순을 맞게되니 흔한 상투어, 인생무상을 들먹이지 않아도 이미 삶이 깊숙히 황혼에 기운 게 틀림없나 보다. 따라서 변방 기슭에서나마 반세기를 웃도는 세월을 더러는 보람있고 자랑스럽게, 때로는
쉬핑뉴스넷   2020-06-2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낙수(뒷이야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쉬핑뉴스넷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 미도파광화문B/D 601호  |  대표전화 : 02)6228-5750  |  팩스 : 02)6499-0668
명칭 : SNN 쉬핑뉴스넷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2761(2013.08.20)  |  발행일 : 2013.09.01
발행인·편집인 : 정창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훈
Copyright © 2013 쉬핑뉴스넷. All rights reserved.